본문바로가기
  • HOME
  • 건강정보
  • 을지소식

을지소식

을지병원 홍보팀 보도자료 모음코너 입니다.

을지의료원, 산부인과 명의 김암 교수 등 의료진 영입
  • 파일
  • 작성일2018.06.01
  • 조회수835

 을지의료원, 산부인과 명의 김암 교수 등 의료진 영입

삼성서울 김창수· 강릉아산 강채훈 교수 등 국내 저명 의료진

 


을지대학교의료원(원장 이승훈, 이하 을지의료원)이 최근 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김암 교수 등 국내 저명한 의료진을 잇따라 영입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고위험 및 고령산모 수술의 명의로 알려진 김암 교수가 내달 1일자로 서울 노원구 을지병원의 의무원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김암 교수는 고위험임신, 다태임신, 조산 등의 분야 국내 권위자로 널리 알려져있다. 1991년 서울대학교 대학원 산부인과 의학박사 과정을 수료하고, 서울아산병원에서 산부인과 과장으로 근무했다. 

 

을지의료원은 또 울산대학교병원의 권용순 교수, 곽재영 교수등 산부인과의 젊고 능력 있는 의료진을 대거 보강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삼성서울병원의 김창수 교수와 강릉아산병원의 강채훈 교수도 대전 을지대학교병원으로 자리를 옮긴다. 김 교수는 1990년 서울대학교 대학원 치의학과 박사과정을 마치고 삼성서울병원에서 근무했으며, 진료분야는 악교정수술, 악안면외상 및 골절 등이다.

 

강 교수는 2017년 순천향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을 마치고 강릉아산병원에서 영상의학과 부교수로 근무했으며, 앞으로 인터벤션을 담당할 할 전망이다.

 

인터벤션이란 CT나 초음파 등의 영상장비로 몸속을 관찰하면서 피부에 작은 구멍을 내고 이곳에 직접 의료용 바늘 등을 넣어 진단이나 치료를 하는 것으로 인터벤션으로 치료하는 질병은 간암, 위장관암에 의한 폐쇄, 담관폐쇄, 동맥경화에 의한 혈관 협착 혹은 폐쇄, 정맥혈전증, 정맥류, 자궁근종의 치료 등이 있다.


이승훈 의료원장은 “유능한 의료진 영입으로 진료의 전문성을 높여 을지대학교의료원이 지역민들에게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콘텐츠 담당자 : 홍보팀 김주성